ID Password  
  Forgot Password or ID | Sign Up  
 
     
Welcome to KoreanFest.com
 

대구 ! 힘내라!

'대구의품격'


공포가덮친도시는을씨년스럽고음울하다카뮈의'페스트'등장하는북아프리카항구오랑은죽은쥐가나타나면서아비규환으로변해간다나를해칠바이러스를품고있을상대에대한불신나만은살아야한다는절규가증폭되면서도시는지옥이된다. '코로나발원지중국우한이그러했다대구시홈페이지에코로나확진자수를알리는그래프도숨가쁠정도로가팔랐다바리케이드쳐진삭막한유령도시가연상됐을정도다


그런상상을하며대구에갔을미국ABC방송기자눈에비친대구풍경은전혀달랐던모양이다그는"이곳에는공황도폭동도혐오도없다절제와고요함만있다"말로칼럼을시작했다그러고"코로나19함께살아가는것이뉴노멀이지금대구는많은이에게삶의모델이"이라고마무리했다대구현장에서취재중인동료에게전화해보니외신기자의묘사와크게다르지않다고했다시장도교통도병원도조용하고정상적으로돌아가고있다고했다잔뜩겁에질려서울에서내려온공무원은며칠지나말했다고한다. "도시가마치동면하듯조용히숨쉬고있다." 


대탈출도없었다대구에있는부모에게타지에있는자식이"당장빠져나오시라"해도요지부동이다. "하려고자식까지고생시키냐" "민폐끼치기싫다"한다한때정권은'대구봉쇄'검토했는지모르지만대구시민은스스로출입을자제하고있었다대신출향인사들이대구로달려왔다특히방역에보탬을있는이곳출신들이적극적이었다외지에서들어온의료인이500명도넘는다


사재기도없었다비슷한우려를담은보도가나오면시민들은"평소와똑같다왜곡하지말라"불쾌해한다일주일째마스크사러늘어선행렬속에서도목소리한번들리지않는다고생하는의료진에게는병원마다도시락과일같은위로물품이쌓인다어떤모텔은건물동을비워외지의료인에게내놓았다


자영업자를돕기위해임대료를내려받거나유예하는'착한건물주운동'확산되고있다경증환자는'나는그나마낫다'자발적으로병실을양보한다서로이기심을내려놓는다. '사람의인격'이란오히려위기에서드러나듯'도시의품격또한극한상황에서확인된다카뮈는재앙에맞서는것은인간만이있는특권이라고했다현실에서그것을체감할있는곳이지금대구다품격있게바이러스와싸우는대구는결국승리할것이다.


 2020.03.06 이동훈논설위원 


 
 

  지금...이 순간...  
   뉴욕의 covid-19 상황
안녕하세요. 페이스북 원래 잘 하지도 않고 더구나 이렇게 글을 쓰는건 몇년만 인거 같은데, 지금 뉴욕의 covid-19 상황이 상황인지라, 많은 분들이 순전히 이 심각한 상황을 모르고 계시는거 같아 알려드리고자 이렇게 글을 적어봅니다. 이렇게 함으로써 조금이나마 이 전쟁터 같은 현실에 도움이 되길 바래보고요. 저는 맨하탄 병원중 수술과 중…
   Over 73,000 Accepted Jesus As Lord And Savior In P..
.
   오늘...이탈리아의 의사의 간증...
방금 전해온 현재 고군분투 중이신 한 이탈리아의사의 간증입니다. 주위에 많이 나누어 주시기를 권합니다. 세상을 흔드심을 통하여 당신의 사랑하시는 백성들이 주 예수님을 믿고 의지하고 돌아오게 하시는 하나님 아버지의 놀라우신 섭리와 크신 은혜에 감사와 영광과 찬송을 올립니다 ! 아멘 할렐루야 [ 나는 이제 하나님의 …
   우리들의 영웅!! 대구로 달려간 간호..
나는 배웠다 나는 배웠다. 모든 시간은 정지되었다. 일상이 사라졌다. 만나야 할 사람을 만나지 못한다. 만나도 경계부터 해야 한다. 여러 사람이 마주 앉아 팥빙수를 겁 없이 떠먹던 날이 그립다. 가슴을 끌어안고 우정을 나누던 날이 또다시 올 수 있을까? 한숨이 깊어진다. 비로소 나는 일상이 기적이라는 것을 배웠다. 기적…
   미상원 회기개회식 기도문
미상원 회기개회식 기도문 - 미국 상원 회기 개회식에 드려진 기도입니다 이 기도문은 미국 뿐아니라 우리의 영적 현주소를 고백하는 내용으로 가슴을 치게 합니다. (영어와 한국어로 같이 텍스트합니다) + This interesting prayer was given in Kansas, USA,at the opening session of their Senate. * 이 놀라운 기도는 미국캔사스에서 있었던 상원 개회식…
   한미 혈맹!
We will Remember!!
   대구 ! 힘내라!
' 대구의 품격 ' 공포가 덮친 도시는 을씨년스럽고 음울하다 . 카뮈의 ' 페스트 ' 에 등장하는 북아프리카 항구 오랑은 죽은 쥐가 나타나면서 아비규환으로 변해간다 . 나를 해칠 바이러스를 품고 있을 상대에 대한 불신 , 나만은 살아야 한다는 절규가 증폭되…
처음  1  2





Donation

678-978-2220